VBS를 마치며

2021년도 VBS 를 은혜 가운데 마치게 하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팬데믹으로 불안하고 어려운 중에도 자녀들의 삶이 말씀과 교제로 풍성해질 수 있도록VBS 준비를 위해 관심을 갖고 수고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또 VBS 를 진행하는 가운데 물심양면으로 수고를 아끼지 않으신 모든 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특별히 총 책임을 지고 Followers 모임과 VBS 를 위해 아름다운 리더십을 발휘한 데이빗 전도사님을 칭찬하고 감사한 마음을 가집니다. 데이빗 전도사님의 탁월한 달란트와 자녀들을 향한 진심 어린 열정이 큰 기쁨으로 온 교회에 열매 맺는 것 같아 하나님께 참 감사합니다. 기도로 이 사역을 응원하고 섬겨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매년 느끼지만 특별히 올해 VBS 사역을 통해 우리를 향하신 하나님의 부르심이 어디로 향하는 지 다시 한 번 느낍니다. 하나님께서 교회에 맡기신 생명과도 같은 복음이 멈추지 않고 지속적으로 전진해야 하는데 그 방향이 어디로 향하는 지 다시 한 번 보았습니다. 1세 어르신들로부터 여기 미국땅에서 태어난 아이들에 이르기까지 다시 한 번 복음으로 충만하여져서 열방으로 복음을 전파하여야 함을 봅니다. 우리는 지금 씨를 뿌리는 일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우리 안에 복음의 씨앗이 굳게 심겨져 싹을 틔우고 줄기를 뻗고 가지를 내어 열매를 맺을 그 날을 바라보며 씨를 뿌립니다. VBS 를 통해 섬긴 어린 아이들 뿐 아니라 모든 교우들 안에 착한 일을 시작하신 하나님께서 모든 교훈과 섬김 그리고 사랑의 나눔을 통하여 우리 안에 열방을 향한 마음을 더욱 뜨겁게 하실 것을 믿습니다. 왜냐하면 VBS 와 같은 사역이 결국은 복음의 진보로 열매 맺는 귀한 사역이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 보내주신 귀한 일꾼들이 마음과 뜻과 힘을 모아 Frisco 및 달라스 지역 뿐 아니라 미국과 한국 그리고 열방에까지 복음을 증거하는 일에 정진한다면 하나님께서 놀라운 열매를 맺게 해주실 것입니다. 크고 작은 사역들을 감당하는 가운데 하나님은 우리를 훈련하시고 성장시키심을 봅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하반기 사역을 그런 마음과 하나됨으로 감당할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